본문내용 바로가기
하위 메뉴 바로가기


HOME > WITH SNU > 서울대소식 > 보도자료

보도자료

  • 서울대학교 홍보팀
  • 2019-12-05
  • 조회수 1491
    •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
    • 트워터로 공유하기
    • 인쇄하기

최근 비만 인구는 전세계적으로 급속히 증가하고 있으며 이러한 추세를 반영해 세계보건기구는 비만을‘21세기 신종 전염병’으로 규정했다. 비만은 당뇨병, 고지혈증, 고혈압, 심혈관계질환 등 각종 대사질환을 유발하는 주요 원인이다. 비만 환자의 지방조직에는 신진대사 이상을 유발하는 나쁜 지방세포가 쌓여가는 반면 건강한 지방세포는 상대적으로 감소되는 현상이 관찰된다.

서울대학교 자연과학대학 생명과학부 김재범 교수 연구진은 비만 상황에서‘불변성 자연살해 T 세포(iNKT cell : invariant natural killer T cell)’가 ‘나쁜 지방세포’를 선택적으로 죽일 수 있음을 새롭게 밝혀냈다. 이 과정에서‘불변성 자연살해 T 세포’에 의해 제거되는‘나쁜 지방세포’는 건강한 지방세포로 새롭게 대체되어 인슐린 저항성과 같은 대사질환이 개선되었다.

지방조직은 체내 에너지 항상성을 유지하는데 중요한 신진대사 기관 중 하나이다. 비만인 경우 지방조직 증가와 함께 만성 염증반응 증가를 비롯한 여러 신진대사이상이 유발된다. 증가된 지방조직에는 기능이 손상된 ‘나쁜 지방세포’의 축적으로 인해 에너지대사 항상성 손상과 함께 대사질환을 유발한다. 그러므로 ‘불변성 자연살해 T 세포’를 활용한 ‘나쁜 지방세포’의 제거와 건강한 새로운 지방세포의 생성은 비만 치료제 개발과정에 한 걸음 더 나아갈 수 있는 기초지식을 제공할 것이다.

이번 연구성과는 분자생물학과 유전학 분야의 최고 국제 학술지 중 하나인 “Genes and Development” 온라인 판에 최초 공개(2019.11.14.)되었으며, 12월호에 게재될 예정이다. 본 연구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창의리더연구자사업의 지원을 받아 수행되었다.

※ 논문명 : Activation of invariant natural killer T cells stimulates adipose tissue remodeling via adipocyte death and birth in obesity.※ 주저자: 김재범 교수(교신저자, 서울대), 박제우 연구원(제1저자, 서울대)

□ 연구결과 의의

본 연구 결과는 자가방어 기전 중 하나로 1) 비만 동물의 지방조직에 축적되는 ‘나쁜 지방세포’의 선택적 사멸을 유도하는 면역세포를 밝혔다는 점, 2) ‘나쁜 지방세포’ 사멸 후 건강한 지방세포의 생성을 통해 스스로 자가복구를 한다는 점, 그리고 3) 이러한 연구 결과를 바탕으로 비만 극복 및 치료법 개발에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할 수 있다는 것에 의의가 있다.

NEXT
2020학년도 수시모집 선발 결과
PREV
제11회 SNU국가정책포럼, '대학의 미래, 서울대의 성찰' 개최

웹접근성 품질마크(과학기술정보통신부)
국민인권위원회 복지부정신고상담 110